인터뷰

[5분 인터뷰] ‘복수가 돌아왔다’ 김동영 “1화 김진우와 입맞춤, 생애 첫 키스신”
2019. 02.11(월) 16:53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배우 김동영이 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 1화에서 김진우와 한 키스신을 언급했다.

김동영은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더셀럽 사옥을 찾아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극본 김윤영 연출 함준호)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그는 ‘복수가 돌아왔다’에서 그려진 에피소드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으로 김진우와의 키스신을 꼽았다. 극 중 강복수(유승호)와 이경현(김동영)은 결혼식을 깨달라는 신부의 의뢰를 처리하기 위해 각각 웨이터와 신부의 숨겨둔 남자친구로 결혼식에 잠입해 식장을 아수라장으로 만들었다.

강복수는 신부의 손을 잡고 뛰쳐나가려고 하다 신랑의 친구들에게 제지를 당하고 신랑은 강복수와 신부를 쫓아가려고 했다. 이때 이경현은 신랑을 붙잡고 남자친구로 변신, 신랑에게 강렬한 입맞춤을 선사했다.

촬영 당시 김동영은 “여러 번 키스신을 찍었다. 입술을 ‘막’대고 결렬하게 했다”고 회상했다. 또한 “김진우 선배님이 도와주시러 오셨는데 험한 꼴을 보셔서 죄송할 따름이다”고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이와 함께 김동영은 “데뷔 후 처음으로 찍은 키스신이다. 첫 키스신을 남자랑 한 것”이라며 “여러모로 인상깊은 장면이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지난 4일 종영한 ‘복수가 돌아왔다’는 학교 폭력 가해자로 몰려 퇴학을 당한 후 인생이 꼬인 강복수가 어른이 돼 복수를 하겠다면서 다시 학교로 돌아가지만, 복수는 커녕 또다시 예기치 않게 사건에 휘말리는 감성 로맨스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권광일 기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로맨스 위 브로맨스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센치한 블라우스
보고 싶잖아 "그거"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