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해피투게더’ 최원영 ‘SKY 캐슬’ 아갈대첩 단톡방 공개, 투머치 토커 정준호 고발
2019. 03.14(목) 23:44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한숙인 기자] ‘해피투게더’가 방송을 앞둔 ‘닥터 프리즈너’ 배우들이 게스트로 나왔다. 초대된 출연자 중 최원영 김병철 두 명이 화제작 ‘SKY 캐슬’이 전작이어서 시선이 집중됐다.

14일 방영된 KBS2 ‘해피투게더’에서 최원영은 JTBC ‘SKY캐슬’ 어른 출연진 중 가장 막내라서 단톡방을 개설을 책임진 사연을 공개했다. ‘핵인싸’라는 소개로 시작된 최준영의 단톡방 사연은 정준호에 관한 고발로 이어졌다.

"정준호가 투머치 토커 아니냐"는 유재석의 질문에 최원영은 문자가 길게 온다면서 문장을 시연했다. "답은 어떻게 하느냐"는 질문에 단답형으로 끝낸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최원영은 이내 그래도 금방 읽힌다며 상황을 수습했다.

[한숙인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KBS2 ‘해피투게더’]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로맨스 위 브로맨스
보고 싶잖아 "그거"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천차만별 남자슈트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어깨 슬쩍 오프숄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