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박유천 측 “4월 17일 경찰 자진출석 후 조사받을 것” [공식입장]
2019. 04.16(화) 13:07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의 변호사 측이 자진출석해 조사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유천의 법률대리인 권창범 변호사는 16일 “박유천 씨는 4월 17일 오전 10시 경기지방경찰청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라고 공식입장을 냈다.

이어 “이미 4월 10일 기자회견에서 박유천 씨는 마약을 한 사실이 없으나, 모든 의혹을 해소하기 위해 경찰에 가서 성실히 조사받겠다고 밝혔고 그 후 경찰과 조사일정을 조율한 끝에 위 일시로 정했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이날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박유천에 대한 신체, 자택 등 압수수색을 시작했다.

경찰은 수사관 11명을 투입, 박유천의 경기도 하남 자택에서 휴대전화 등 관련 증거물들을 확보했다. 또 마약 반응 검사를 위해 필요한 모발 채취 등 신체에 대한 압수수색도 함께 진행했다.

한편 박유천은 황하나와 함께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자 지난 10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결단코 마약을 한 적 없고 권유한 적은 더더욱 없다”라고 밝힌 바 있다.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더셀럽DB]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설렘 가득한 웨딩
트렌치코트 딜레마
보고 싶잖아 "그거"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2016 셔츠전성시대
센치한 블라우스
알듯 모를 듯 커플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