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박유천, 마약 간이검사 ‘음성반응’…경찰 “국과수 감정 의뢰”
2019. 04.16(화) 17:10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황하나와 함께 마약 투약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마약 간이시약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16일 박유천에게 모발과 소변을 임의로 제출받아 실시한 마약 반응 검사에서 음성 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경찰은 “정밀한 감정을 위해 박유천의 모발과 소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에 의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이날 오전 박유천이 황하나와 함께 마약을 투약한 정황을 확인하고 그의 자택과 신체를 압수수색했다.

박유천은 오는 17일 오전 10시 경기지방경찰청에 자진출석, 조사를 받을 계획이다.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더셀럽DB]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어깨 슬쩍 오프숄더
2016 셔츠전성시대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설렘 가득한 웨딩
센치한 블라우스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로맨스 위 브로맨스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