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장풍’ 설인아, 김경남 붙잡으며 “전국환, 무서운 사람”

방송 2019. 05.20(월) 22:3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조장풍’에서 설인아가 김경남을 붙잡았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이하 ‘조장풍’)에서는 갈등을 빚는 고말숙(설인아), 천덕구(김경남)의 모습이 그려졌다.

천덕구는 고말숙과 말싸움을 하고 있었고 천덕구는 고말숙이 내지른 말에 실망하며 “생각했던 것보다 이기적인 애였냐”며 “우리 서로 모르고 시작했나 보다”고 등을 돌리며 걸어갔다.

고말숙은 천덕구의 등을 끌어 안으며 “무서워서 그렇다”며 “너 잘못될까봐 무섭다”고 말했다.

이어 고말숙은 “양인태(전국환)는 양태수(이상이)하고는 다르다. 엄청 무서운 사람이다”고 천덕구를 설득했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MBC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