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마이웨이’ 김보연 “이미영 젊은 시절, 청순해서 오디션 1등”
2019. 06.12(수) 22:58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마이웨이’ 배우 김보연이 이미영의 젊은 시절을 언급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는 이미영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이미영에게는 생각하지도 못했던 반가운 만남이 이어졌다. 직속선배인 김보연과 개그우먼 배연정을 만난 것.

김보연은 과거 오디션을 회상하며 “이미영을 뽑을 때 제가 MC를 봤다. 좋아하는 배우를 보니까 김보연이라고 써놨더라”라면서 “(이미영이) 그때 너무 청순했다. 1등으로 붙었다”라고 밝혔다.

이미영은 1979년 MBC 10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1980년대 대표 하이틴 스타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았다.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조선 '마이웨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트렌치코트 딜레마
어깨 슬쩍 오프숄더
알듯 모를 듯 커플룩
로맨스 위 브로맨스
센치한 블라우스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천차만별 남자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