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남진 “세계적으로 방탄소년단 유명…방탄중년단 결성했으면”

가요 2019. 06.19(수) 14:43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지예 기자] ‘컬투쇼’ 가수 남진이 방탄중년단 결성 계획을 밝혔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가수 남진과 박현빈이 출연했다.

이날 김태균은 “좋아하는 아이돌이 있냐”며 “예전에 방탄중년단을 만들고 싶지 않았냐”고 물었다.

이에 남진은 “요즘 시대가 또 유행 아니냐. 어머님 때는 유행가수라고 했다. 유행을 타고 도는데 세계적으로 방탄소년단이 유명하니까 만들고 싶다”고 밝혔다.

김태균은 “중년단이면 선생님 말고 만들어야 되는데”라고 말했다.

이에 남진은 고민했고 5명을 선정했다. 이후 그는 “결성하면 첫 무대는 컬투쇼에서 발표하겠다”고 약속했다.

박현빈은 “결성이 될까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지예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SBS '컬투쇼'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