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라이프' 정지훈, 한상진에 "전과범 변호 왜" 조애숙 사건 배후 예감

방송 2019. 08.13(화) 20:5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한상진이 조애숙 사건 변호를 맡았다.

13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에서 이재상(정지훈)은 조애숙 사건에 배후가 있음을 예감했다.

이재상은 새로 합류한 로펌 대표 강윤기(한상진)에게 "조애숙을 어쩌려고 변호를 맡았냐"고 물었다.

그러면서 "국내 최대 로펌 대표가 직접 변호를 맡았다니. 그것도 전과 12범을? 너무 부자연스럽지 않냐"고 말했다.

강윤기가 "검사님이 너무 꼬이신 것 같네"라고 말하자 정지훈은 "조애숙씨 무슨 약점이 잡혔는지 모르겠지만 이사람들이 당신 지켜줄 것이란 착각은 하지마"고 말했다.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웰컴2라이프' 방송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