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계절 미리보기] 오창석 딸 사라져 멘붕? 윤소이 ‘걱정’

방송 2019. 08.14(수) 10:2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배우 윤소이가 오창석을 걱정한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극본 이은주, 연출 김원용)에서는 ‘아! 샛별아!’ 부제로 꾸며진다.

채덕실(하시은 분)은 샛별이가 없어졌다는 것을 알고 찾아 나선다. 샛별이가 사라져 오태양(오창석 분)은 주총장에 못 가게 된다. 이후 채덕실은 장회장(정한용 분)의 집 앞에서 샛별이를 발견한다.

오태양이 주총장에 못 오게 되자 최태준(최정우 분)은 임미란(이상숙 분)을 풀어준다.

자신에게 일어난 일을 믿을 수 없는 오태양은 샛별이의 곁을 떠나지 못한다. 그런 오태양을 보며 윤시월(윤소이 분)은 걱정돼 어찌할 바를 모른다.

‘태양의 계절’은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KBS2 '태양의 계절'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