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그것’, 두 번째 이야기 개봉은 언제? ‘로튼토마토 85% 신선도’

영화 2019. 08.14(수) 19:48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영화 ‘그것: 두 번째 이야기’가 새로운 공포의 세계로 관객들을 초대한다.

‘그것: 두 번째 이야기’는 스티븐 킹의 원작을 바탕으로 한 탄탄한 스토리와 할리우드 톱스타 군단으로 이뤄진 막강한 캐스팅 라인을 자랑한다. 여기에 가장 두려워하는 모습으로 나타나는 ‘그것’ 페니와이즈를 위시한 공포의 모든 룰을 깬 재미있는 공포영화로서의 면모는 이제껏 보지 못한 색다름으로 공포 장르의 영역을 더욱 확장시킬 예정이다.

2019 로튼토마토 선정 가장 기대되는 공포영화 TOP 10에 선정되는 등 전 세계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는 ‘그것: 두 번째 이야기’는 27년 만에 아이들이 사라지는 마을 데리에 또다시 나타난 그것과 돌아온 루저 클럽의 마지막 결전을 그린다.

전편인 ‘그것’은 제작비 20배에 달하는 월드와이드 7억 달러, 한화로 8,251억 원이 넘는 흥행을 기록하며 단 한 편으로 한국 영화시장 1년 매출 50%에 육박하는 수익을 거뒀다. (2018년도 기준 전체 극장 매출액: 1조 8140억 원)

이에 할리우드 박스오피스 역대 R등급 공포영화 1위, 슈퍼내추럴 공포영화 1위, 스티븐 킹 원작 영화 흥행 1위를 기록했다. 흥행뿐만 아니라 로튼토마토 85%의 신선도를 이끌어내는 등 완성도면에서도 호평을 받았다.

돌아온 ‘그것: 두 번째 이야기’는 제임스 맥어보이와 제시카 차스테인부터 빌 헤이더, 제이 라이언, 제임스 랜슨, 이사야 무스타파, 앤디 빈 등 연기파 배우들이 어른이 된 루저 클럽을 결성해 전편의 어린이 배우과 놀라운 싱크로율의 캐릭터 매칭을 이룬다.

또한 더욱 강력하게 돌아온 페니와이즈 빌 스카스가드, 그리고 칸 영화제 심사위원 대상을 수상한 감독이자 배우인 자비에 돌란까지 캐스팅은 세계 영화팬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안드레스 무시에티 감독이 또 다시 메가폰을 잡아 전편에 이어 더욱 흥미로운 이야기를 펼쳐 보인다. 전편이 아이들의 성장과 공포의 근원에 초점을 맞췄다면, 이번 편은 페니와이즈와의 피할 수 없는 최후의 결전을 강도 높게 그린다. 특히 원작과는 다른 영화만의 이야기를 통해 전 세계 영화 팬들이 가장 만족할 결말을 예고하고 있다.

원작과의 다른 부분에 대해서도 원작자 스티븐 킹이 만족감을 전했고 1편 이상으로 2편을 극찬하는 등 전편의 아성을 넘어설 것인지 벌써부터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그것: 두 번째 이야기’는 9월 개봉한다.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워너브러더스코리아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