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장영란 "고정 프로 2개 뿐…섭외 기다린다" 해명

예능 2019. 08.21(수) 23:2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심솔아 기자] 장영란이 오해를 풀었다.

2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이동우, 장영란, 노라조 원흠, 조나단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장영란은 "내가 방송을 정말 많이 한다고 생각하시는 것 같다. 연락이 안온다"고 말했다. 이어 "고정 두 개 밖에 없다"고 해명했다.

이에 김구라는 "홈쇼핑도 많이하고 '아내의 맛'이 재방을 많이해서 그런 것 같다"고 설명했다.

[심솔아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MBC '라디오스타'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