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분 인터뷰] ‘솔로 출격’ 케이(김지연) “독보적 음색 가진 가수로 불리우길”

인터뷰 2019. 10.08(화) 18: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이원선 기자] 러블리즈 케이가 본명 김지연으로 데뷔 이래 첫 솔로 앨범 ‘Over and Over’을 발매했다.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울림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러블리즈 멤버 중 첫 번째로 솔로 미니 앨범을 발매하는 케이와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케이는 신보 ‘Over and Over’을 공개하며 ‘끝없이 진보하는 케이의 새로운 음악적 시도’라는 앨범의 뜻을 전했다.

케이는 첫 솔로 앨범을 본명 김지연으로 활동한다. 케이라는 이름이 대중들에게 더 친숙할테지만 본명 김지연으로서 솔로 가수의 한 획을 긋겠다는게 목표를 내비쳤다. 그는 “대중적으로 보면 케이로 나오는게 맞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본명을 사용하게 됐다. 사장님께서도 이번 앨범이 솔로 가수 김지연으로 알려졌으면 좋겠다는 바람에 예명과 본명을 함께 사용하게 됐다”라고 본명을 사용하며 신곡 활동을 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케이는 러블리즈 멤버 중 처음으로 솔로 활동을 시작했다. 그동안 OST나 타 가수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러블리즈 케이가 아닌 김지연의 목소리를 들려줘 왔던 그는 “제가 (멤버들 중) 처음으로 솔로 앨범을 발매하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라며 “많은 분들께서 저의 솔로에 대한 궁금증을 표해주셔서 앨범을 낼 수 있던 것 같다.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많은 분들께서 저를 떠올릴때 ‘독보적인 음색을 가진 가수’로 기억해주셨으면 좋겠다”며 “이번 앨범을 통해 어디서나 ‘이 목소리는 딱 케인데?’라는 반응을 들을 수 있게 되는게 저의 목표다. 제2의 아이유, 제2의 태연이 될 수 있는 다재다능한 가수가 되고 싶다”고 확실한 바람이자 꿈을 전했다.

한편 케이의 첫 솔로 앨범 ‘Over and Over’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이원선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