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준, 유튜브 활동 본격화 예고 “2019 Coming soon”

가요 2019. 10.10(목) 11: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이원선 기자] 가수 유승준(미국명 스티븐 유)이 유튜브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유승준은 지난 8일 자신의 SNS를 통해 “예전에 내 모습을 다시 만난다. 십수년 동안 못다 한 얘기들…. 그냥 그렇게 묻혀버릴 줄 알았던 그때 그 모습들…. Westside Story 2019 Coming soon”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러면서 “밀당이 아니라 진솔하게 준비하고 있다. 피할 수 없다면 즐기라 그러더라. 즐길 준비 되셨나? 준비됐음 소리 질러”라는 말과 함께 #유승준티비 #유튜브채널 해시태그를 남겼다.

유승준은 2015년 9월 주 LA총영사관에 재외동포 비자인 F-4를 신청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고 같은해 10월 거부처분을 취소해달라는 소송을 냈다. 1심과 2심은 비자 신청 거부는 출입국관리법 시행규칙에 따른 적법한 조치라고 판단한다며 패소 판결을 내렸다.

하지만 유승준은 입국을 위해 노력을 계속했다. 결국 대법원은 유승준이 주 LA총영사관을 상대로 낸 ‘사증(비자)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패소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등법원에 돌려보냈다. 파기환송심 판결 선고는 오는 11월15일 진행된다. 

[이원선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유승준 유튜브]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