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선우선 “남편 이수민과 촬영 통해 첫 만남, 묘한 느낌”

방송 2019. 10.10(목) 12:0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이원선 기자] ‘씨네타운’ 선우선이 남편 이수민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10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는 영화 ‘오늘도 위위’의 주인공 배우 선우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선우선은 남편 이수민과의 첫 만남에 대해 묻는 DJ 박선영의 질문에 “영화 촬영을 하며 처음 만났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결혼하려고 하면 어딘가 틀어진 부분에서도 맞춰지는 부분이 생기더라. 첫 눈에 묘한 느낌이 있었는데 서로 느꼈다”고 말했다.

특히 “누가 먼저라 할 것 없이 서로 통했다. 만남이 자연스러웠다”고 웃어보였다.

[이원선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