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계절’ 이덕희, 이상숙에 무릎꿇어 “내 아들 좀 살려주세요”

방송 2019. 10.10(목) 20:0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이원선 기자] ‘태양의 계절’ 이덕희가 이상숙 앞에 무릎을 꿇었다.

10일 방송된 KBS2 ‘태양의 계절’에서는 장정희(이덕희)가 임미란(이상숙) 앞에 무릎을 꿇고 오태양(오창석)을 살려달라고 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정희는 오태양(본디 이름 김유월)이 위기에 처해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임미란에게 달려갔다. 그리고 무릎을 꿇으며 “내 아들 좀 살려주세요”라고 빌었다.

이어 “앞길이 구만리 같은 아들이 살인자라뇨. 내 아들만 살려준다면 당신이 과거에 한 짓, 다 용서하겠다”고 울부짓었다.

[이원선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KBS2 ‘태양의 계절’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