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요정’ 두리, ‘여름아 부탁해’ OST 가창 첫 도전 ‘폭발적 인기 예상’

가요 2019. 10.11(금) 09:2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트로트가수 두리가 OST 처음으로 가창에 도전했다.

두리는 오는 13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KBS1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 OST ‘Time to go(날 기억해)’를 발표한다.

신곡은 남겨진 이에게 전하는 절절한 이별의 말을 전하는 노래로 두리의 애절한 음색으로 슬픔의 깊이와 폭이 확장되는 느낌으로 다가오는 노래다.

‘나 바람처럼 잠시만 머물다 갈 테니 그저 날 기억해줘 가끔씩 그거면 충분해’라는 노랫말처럼 사랑했던 사람을 떠나보내지 못하는 미련을 내비치며 듣는 이들의 가슴을 울리는 감동으로 다가온다.

여러 편의 드라마를 통해 왕성한 음악 작업 활동을 펼쳐 온 프로듀서 메이져리거의 작품으로 드라마의 전개와 어울리며 진한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OST 제작사 더하기미디어 측은 “최근 ‘미스트롯’ 출연 가수들의 인기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트로트 그룹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받고 있는 비너스의 두리가 OST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에게 반가운 목소리를 전한다”고 성원을 당부했다.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더하기미디어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