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아 부탁해' 김사권, 이영은 간병인 자처

방송 2019. 10.16(수) 20:3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심솔아 기자] '여름아 부탁해' 김사권이 이영은의 간병인을 자처했다.

16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에서는 한준호(김사권)가 왕금희(이영은)의 곁으로 돌아갈 결심을 세웠다.

이날 방송에서 한준호는 왕금희의 병실을 찾아가 나영심(김혜옥)에게 "금희 제가 돌보겠다. 저 의사다 잘 할 자신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나영심은 "괜히 금희 스트레스 주지말고 돌아가라. 그게 자네가 금희를 위해서 할 수 있는 일이다"라며 이를 거절했다.

[심솔아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KBS1 '여름아 부탁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