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릿 부티크' 고민시, 비밀 지킨 김재영에게 "꼭 큰 힘 되겠다"

방송 2019. 10.16(수) 23:0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심솔아 기자] '시크릿 부티크' 고민시가 김재영에게 마음을 열었다.

16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에서는 이현지(고민시)가 윤선우(김재영)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현지는 자신을 지켜준 윤선우에게 "나 다안다. 윤 변호사님이 나 집에 잘 들어가는거 보는지, 김회장님 만난거 본 것도 안다. 고맙다. 대표님에게 말하지 않아서. 날 믿어준 것 아니냐"라며 고마워했다.

이에 윤선우는 "고민했다. 대표님께 이야기를 해야할지. 그런 고민하는 내가 싫었다. 그런 고민하게 만드는 이현지씨도 싫었다"고 말했다.

그러자 이현지는 "내가 두 사람에게 꼭 큰 힘이 되겠다"고 말했다.

[심솔아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SBS '시크릿 부티크'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