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SCENE] '꽃길만 걸어요' 설정환, 안하무인 정유민에 "공과 사 구분해라"

방송 2019. 11.12(화) 20:4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설정환이 갑질하는 정유민에게 맞대응했다.

12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에서는 안하무인 재벌 2세 황수지(정유민)에게 경고하는 봉천동(설정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 본부장 사무실에 앉아 있는 황수지를 본 봉천동은 "주인도 없는 방에서 뭐 하는 거냐"라고 물었고 황수지는 "여기 회사 주인이 누군지 몰라?"라고 소리쳤다.

그러면서 "어딜 도망가. 여기서 기다려. 김본부장오면 너 당장 자르라고 할 거야"라며 봉천동을 밀쳤다.

봉천동은 "그러시던지요. 제가 잘못한 게 있어야 빌죠. 여긴 회사다. 아무리 철이 없다지만 공과 사가 이렇게 구분이 안가냐"라고 말했다.

[더셀럽 신아람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1 '꽃길만 걸어요'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