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박용우 "영화 선택할 때? 확실한 한 가지만 있으면 돼"

방송 2019. 11.20(수) 11:1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희서 기자] ‘씨네타운’에서 배우 박용우가 영화 선택할 때 중점을 두는 부분을 언급했다.

20일 오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서는 영화 ‘카센타’에 출연한 박용우가 출연했다.

이날 DJ박선영은 박용우에게 “오랜만에 영화 복귀를 하셨는데 영화 선택하실 때 어떤 부분을 중요하게 생각하는지 궁금하다”라고 질문했다.

이에 박용우는 “전보다는 신중하게 하는 편이다. 시나리오가 재밌거나 상대배우가 정말 하고 싶었던 분이거나 감독님이 좋거나 확실한 한 가지가 있으면 된다”라고 밝혔다.

이번 영화 ‘카센타’에 출연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 그는 “분명한 건 감독님이 매력있어서 선택했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상대배우로 생각했던 분이 있었냐는 청취자의 질문에 “처음부터 감독님께 미리 조은지 씨 어떠냐는 말을 들었고 왜 그랬는지 모르겠지만 1초 만에 좋다고 그랬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용우는 “내가 가끔 바보같이 별로 만난지 얼마 안 된 사람을 믿기도 하고 정말 말도 안되게 어떤 배우를 신뢰한 적 있는데 그럴 때 몇 초 안 걸리더라”라며 “본능적으로 조은지씨에게도 그랬던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