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길만 걸어요' 설정환 "내가 사유서 쓰겠다"…최윤소 보호

방송 2019. 12.03(화) 20:5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심솔아 기자] '꽃길만 걸어요' 설정환이 최윤소를 보호하기 위해 심지호에게 부탁했다.

3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에서는 차에 갖히게 된 강여원(최윤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훈(심지호)은 봉천동(설정환)에게 "심장에 무리가 없으니까 다행인줄 알아라"라고 말했다.

김지훈은 "강여원씨보다 너가 더 위험한 상황이다. 항상 조심해라"라며 걱정했다.

봉천동은 "오늘 일 내가 사유서 쓸테니까 강여원씨랑 기사님은"이라며 운을 뗐고 김지훈은 "같은 팀이라 그런가 둘이 생각하는 것도 비슷하다. 오늘 일 내 선에서 조용히 넘어가는 걸로 처리하겠다"며 웃었다.

[심솔아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KBS1 '꽃길만 걸어요'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