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측 "'청춘기록' 제안 받고 검토 중…출연 확정은 아직" [공식]

방송 2019. 12.13(금) 12:3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희서 기자] 배우 박보검이 tvN 새 드라마 '청춘기록'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측은 13일 더셀럽에 “최근 박보검은 ‘청춘기록’ 출연을 제안받고 시나리오 검토 중이다. 아직 확정된 것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청춘기록'은 모델세계를 다루는 청춘들의 성장통을 담은 드라마로 SBS '닥터스', '사랑의 온도'를 쓴 하명희 작가의 신작이며 tvN '비밀의 숲',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연출한 안길호 감독이 함께한다.

또한 ‘청춘기록’은 지난 1월 종영한 tvN '남자친구' 이후 박보검의 1년 만에 복귀작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박보검이 출연 확정 시 상대 역으로 박소담과 호흡을 맞추게 된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