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SCENE] ‘사풀인풀’ 나영희, 설인아와 인연 종지부 “그만 만나자”

방송 2019. 12.15(일) 20:4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사풀인풀’에서 나영희가 설인아와의 관계를 정리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홍유라(나영희)는 김청아(설인아)를 카페로 불렀다.

홍유라는 김청아에게 “이제 그만 너 놓아주려고 우리 그만 만나자”고 말했다. 놀란 김청아는 “혹시 저희 엄마 만나셨냐”고 물었고 홍유라는 “응 그런데 엄마 때문은 아니다. 너 때문”이라고 답했다.

홍유라는 “남자친구 생겼다며. 우리 관계 알아서 좋을 게 뭐가 있겠냐. 혹시라도 결혼하게 되면 어른들도 그렇고. 예쁘게 연애하고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다”고 응원했으며 “우리 준겸이 잊지 않고 기억해줘서 정말 고맙다 그걸로 됐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또한 홍유라는 구준겸의 시계와 김청아의 명찰을 건넸다. 김청아는 “제가 간직하겠다. 그리고 저 준겸이 몫까지 행복해지겠다”고 약속했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KBS2 '사풀인풀'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