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애중계' 신윤철·김민영·고경남 선수 모태솔로 3인방, 애프터 신청받기 실패

예능 2020. 01.14(화) 22:1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편애중계' 모솔들의 솔로 파티가 공개됐다.

14일 방송된 MBC '편애중계'에서는 모솔들의 솔로파티, 애프터 신청받기 결과가 공개됐다.

앞서 모태솔로 신윤철, 김민영, 고경남 선수 3인방은 솔로 파티에 초대됐다.

이후 파티에서 만난 여성들에게 애프터 신청을 기다리던 세 명의 선수들은 모두 애프터 신청을 받지 못했다.

거절한 여성들은 "이상형과 거리가 멀어서 그런 선택을 하게 됐다" "아직 덜 친해졌는데 남자친구처럼 대하셔서 부담스러웠다" "친구처럼 느껴져서 그 이상 감정이 느껴지지 않았다"라며 그 이유를 전했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편애중계'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