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SCENE] ‘미우새’ 송가인 “미래 자녀, 공부 못하는 것 안 닮았으면”

예능 2020. 02.16(일) 22:3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미우새’ 가수 송가인이 미래의 자녀를 언급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송가인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송가인은 식성에 대해 “느끼한 걸 못 먹는다”라면서 “빵 먹을 때 김치와 함께 먹는다. 케이크도 김과 같이 먹으면 맛있더라”라고 밝혔다.

이어 서장훈이 ‘아이를 낳으면 이 점은 나를 안 닮았으면 좋겠다’라는 질문을 하자 송가인은 대답을 한참 망설였다. 그러면서 그는 “공부 못하는 걸 안 닮았으면 한다”라고 바랐다.

이를 들은 토니안의 어머니는 “괜찮다. 공부 못하는 거 신경 쓸 필요 없다”라고 말했다.

‘미우새’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미우새'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