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속보] 부산 서면 네오스파, 확진자 다녀가 잠정 폐쇄… 내일(24일) 자가 격리소 이동

문화/사회 2020. 02.23(일) 15:2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부산 진구 서면에 위치한 네오스파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것이 확인돼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23일 SNS에 게재된 영상에 따르면 부산 진구 서면에 위치한 네오스파에 보건소 관계자가 찜질방 이용객들에게 “찜질방이 폐쇄됐다”며 “오늘부로 지금 이 시점부로 밖에 나가지 못한다”고 공고했다.

이어 “내일(24일) 자가 격리소로 이동할 예정”이라며 “자가격리소에서 코로나19에 감염이 됐는지 확인을 해봐야 한다”고 이용객들에 양해를 당부했다.

부산 서면 네오스파는 부산 7번 확진자가 지난 18일부터 21일까지 숙박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부산시 측은 “해당기간동안 찜질방을 방문하신 분들은 관할 보건소 신고 후 자가격리해주시고, 증상이 있다면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 받으시길 바란다”고 알렸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뉴시스]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