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 측 "(여자)아이들, 코로나19 여파로 월드투어+앨범 활동 잠정 연기" [공식]

가요 2020. 02.28(금) 14:0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여자)아이들이 코로나19 여파로 활동을 잠정 연기한다.

(여자)아이들 소속사 큐브 엔터테인먼트 측은 28일 "(여자)아이들의 첫 번째 월드투어 2020 (G)I-DLE WORLD TOUR 'I-LAND : WHO AM I'와 3월 중순 새 앨범 발매 프로젝트를 잠정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국내외 여러 상황들을 고려하여 충분한 내부 협의를 통해 부득이하게 연기하게 됐다"고 그 이유를 전했다.

이하 큐브 엔터테인먼트 전문

안녕하세요. 큐브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여자)아이들의 첫 번째 월드투어 2020 (G)I-DLE WORLD TOUR 'I-LAND : WHO AM I'와 3월 중순 새 앨범 발매 프로젝트를 잠정 연기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국내외 여러 상황들을 고려하여 충분한 내부 협의를 통해 부득이하게 연기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티켓 환불 관련 자세한 사항은 각 프로모터 및 티켓 사이트를 통해 추후 공지 예정입니다.

(여자)아이들의 첫 번째 월드투어와 새로운 앨범을 기대하셨을 팬 여러분께 너그러운 양해 부탁드리며, 빠른 시일 내에 찾아뵙기를 희망합니다. 감사합니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