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란, 토니안 대표 소속 우리들컴퍼니와 전속계약 “전폭적인 지원할 것” [공식]

방송 2020. 03.27(금) 09:2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이 우리들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우리들컴퍼니 측은 27일 “최근 김경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면서 “다방면에 재능이 많은 김경란이 앞으로 다양한 방송에서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경란은 2001년 KBS 27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해 간판 뉴스프로그램인 ‘뉴스9’ ‘뉴스광장’과 ‘스펀지’ ‘생생 정보통’ 등 교양·예능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으며, 정확한 정보전달력과 뛰어난 방송센스로 명실상부 최고의 아나운서 겸 방송인으로 인정 받아왔다.

특히 단아함과 지성미를 갖춘 외모와 매 프로그램마다 매끄러운 언변과 유머 감각으로 자신만의 존재감을 각인 시키며, 국내 대표 여성 MC로 독보적인 활약을 보여주었다.

현재 김경란은 국악방송 ‘문화시대 김경란입니다’에서 진행자로 나서 청취자들과 만나고 있으며,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2에는 박은혜와 함께 출연해 진솔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있다.

한편 우리들컴퍼니는 가수 토니안이 대표로 있는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배우 박은혜를 비롯해 최재환, 권혁현, 이해운, 손세빈 등 개성 있는 연기를 펼치는 배우들이 포진해 있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더셀럽DB]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