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성시경·조세호 사적 일상 첫 공개 “나라 잃은 심정이었다”

예능 2020. 05.02(토) 22: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최서율 기자] ‘온앤오프’에서 가수 성시경과 코미디언 조세호의 솔직한 일상이 공개된다.

2일 오후 첫 방송되는 tvN ‘온앤오프’는 바쁜 일상의 본업(ON) 속에서도 ‘사회적 나’와 거리두기 시간(OFF)을 갖는 스타들의 모습을 새로운 시선으로 담는 ‘사적 다큐’ 프로그램이다. 성시경, 조세호, 김민아, 볼빨간사춘기 안지영, 크리스 라이언 등이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 성시경은 신곡 ‘And we go’ 녹음 현장을 공개한다. 녹음과 공연 연습을 마친 후 성시경은 집으로 돌아가 “요리는 음악과 비슷한 점이 많다”며 최근 푹 빠진 요리에 도전한다.

그러나 자신만만하게 시작한 것과 달리 요리하는 중 예상치 못한 일이 발생한다. 성시경은 “나라를 잃은 심정이었다”고 당시를 회상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성시경에 이어 조세호의 일상도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유재석과의 ‘유 퀴즈 온 더 블럭’ 촬영부터 그 이후 혼자가 된 조세호의 모습이 생생하게 그려진다.

최근 OFF일 때 혼자 있기 연습을 많이 해 보려 한다고 밝힌 바 있는 조세호는 오늘 방송에서 그 다짐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해 이목을 끈다.

성시경과 조세호의 사적 일상이 첫 공개되는 ‘온앤오프’는 오늘(2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더셀럽 최서율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온앤오프’]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