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 같이 드실래요’ 고재현 감독 “첫 방송 보시며 달콤한 찹쌀떡 드시길”

방송 2020. 05.25(월) 16:0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최서율 기자] 고재현 감독이 ‘저녁 같이 드실래요’ 첫 방송을 보며 먹으면 좋은 메뉴로 찹쌀떡을 꼽았다.

25일 오후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MBC 새 월화 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극본 이수하, 연출 고재현)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고재현 감독은 “저녁을 일찍 드시고 찹쌀떡을 드셨으면 좋겠다”며 ‘저녁 같이 드실래요’ 본방 사수를 하면서 먹을 만한 음식으로 찹쌀떡을 추천했다.

이어 “딱 붙고 달콤하게 저희 드라마를 봐 주셨으면 좋겠다”며 시청자들에게 부드럽고 달콤한 드라마를 선사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는 이별의 상처와 홀로(Alone) 문화로 사랑의 감정이 퇴화된 두 남녀가 우연한 기회로 저녁 식사를 함께하며 썸을 타듯 서로의 매력에 빠지게 되는 맛있는 한 끼 로맨스 드라마다. 오늘(25일) 오후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더셀럽 최서율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저녁 같이 드실래요’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