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SCENE] ‘기막힌 유산’ 신정윤, 강세정과 티격태격→의미심장 아이컨택

방송 2020. 05.28(목) 21:02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배우 신정윤이 강세정을 오해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극본 김경희, 연출 김형일)에서는 술에 취해 집으로 온 부설악(신정윤)의 모습이 그려졌다.

부설악은 공계옥(강세정)에게 부영배(박인환)과의 관계를 밝히겠다고 선언한 바.

술에 취해 집으로 돌아온 부설악은 공계옥을 찾았다. 때마침 공계옥은 집수리를 하고자 손에 망치를 들고 나왔다.

망치를 들고 있는 모습을 보고 부설악은 “뭐하는 거냐”라며 공계옥을 오해했다. 이어 그는 갑자기 달려들며 “내놔”라고 소리쳤다.

부설악과 공계옥은 몸싸움을 벌였다. 그러다 두 사람은 눈을 마주쳐 오묘한 분위기를 풍겼다.

‘기막힌 유산’은 매주 월~금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1 '기막힌 유산'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