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SCENE] '불타는 청춘‘ 김선경, 브루노에 “눈빛에 반했다”

예능 2020. 06.30(화) 23:2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불타는 청춘’에서 김선경이 멤버들과 다시 만났다.

3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3년 만에 돌아온 김선경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선경은 남해마을을 둘러보며 “짱이다. 여기”라면서 완전히 빠졌다. 그러면서 다른 멤버들에게 “안혜경 씨랑 강경헌 씨는 굉장히 여자여자하지 않냐”고 김광규와 다른 이에게 물었다. 그러나 김광규는 다른 말을 하지 못했다.

김선경은 이어 멤버들과 다 만났고 브루노와 인사를 나눴다. 브루노를 어떻게 아냐는 멤버들의 질문에 김선경은 “눈빛에 반했다. 눈빛이 너무 좋다. 연기했었지 않냐”고 물었다. 브루노는 김선경과 대화를 나누며 눈을 마주쳤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SBS '불타는 청춘'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