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말의 거짓말’ 이유리 첫 스틸… 추락 재벌가 며느리의 거짓 사랑

방송 2020. 07.01(수) 10:08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최서율 기자] 이유리가 ‘거짓말의 거짓말’에서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오는 9월 첫 방송 예정인 채널A 새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극본 김지은, 연출 김정권)은 입양된 친딸의 새엄마가 되기 위해 거짓 사랑을 시작하는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다.

이유리는 극 중 재벌가 며느리에서 한순간에 남편 살해범이 되는 지은수로 변신한다. 지은수는 교도소에서 낳은 아이가 입양된 것을 알고 새엄마가 되기 위해 거짓 사랑도 불사하며 절절한 모성을 드러내는 인물이다.

공개된 스틸 컷에는 재벌가 며느리의 차림새로는 보기 어려운 모습의 이유리가 담겨 있다. 낡은 카키색 점퍼와 모자부터 바지까지 올블랙의 패션은 세련됨과는 거리가 먼, 마치 시선을 피하려는 듯 의도한 느낌을 자아낸다.

허름한 옷차림의 이유리는 변두리 낡은 건물에서 굳게 닫힌 유리창을 두드리며 애타게 누군가를 찾고 있어 어떤 사연이 있을지 궁금증이 쏠린다. 더구나 주위의 시선을 의식한 듯한 표정으로 무언가 다급한 상황이 벌어지고 있음을 짐작케 한다.

채널A 새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은 온라인 방송·영화 플랫폼 웨이브(wavve)가 투자에 참여한 한편, 오는 9월 채널A와 웨이브에서 동시에 방송된다.

[더셀럽 최서율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래몽래인]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