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놈이 그놈이다’ 윤현민 “황정음, 사랑스럽고 매력적인 배우 대한민국 1등”

방송 2020. 07.06(월) 14:38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배우 윤현민이 배우들과 호흡 소감을 전했다.

6일 오후 KBS2 새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극본 이은영, 연출 최윤석) 제작발표회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온라인상에서 생중계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최윤석 감독, 배우 황정음, 윤현민, 서지훈 최명길, 조우리 등이 참석했다.

선우 제약 대표이사 황지우 역할을 맡은 윤현민은 “서지훈과 2년 전에 같이 작품을 했다. 그때나 지금이나 지훈이는 똑같다. 성실하고 긍정적이다. 그 에너지가 이번에도 여전히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최명길 선배님과 연기는 영광이다. 감독님이 말씀하신 모니터를 보면서 행복하다고 하신 신에 저도 있었다. 아무것도 하지 않았는데 뿜어져 나오는 아우라에 압도됐다. 존경스럽다. 이번 작품에 연기할 수 있다는 것에 영광스럽다”라고 벅찬 소감을 밝혔다.

또 “조우리는 ‘마녀의 법정’에서 잠깐 만났다. 통통 튀고 에너지가 좋다. 현장을 밝게 만들어주는 매력이 있다”라며 “정음 배우와 연기할 때는 ‘이래서 많은 히트작을 냈구나’ 느낌을 받았다. 많은 도움도 받고, 연기적으로 대단하다. 되게 예쁘시다. 화내고 억척스러운 신인데 기본적으로 사랑스러움을 가지고 간다. 참 매력적인 배우인 것 같다. 대한민국 1등인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중점적으로 봐야하는 것에 대해 윤현민은 “제목이 주는 것처럼 비혼주의자 캐릭터가 있지만 그놈이 어떤 놈인지를 중점적으로 봐주시면 재밌는 볼거리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놈이 그놈이다’는 세 번에 걸친 전생의 ‘그놈’ 때문에 비혼 주의자가 되어버린 철벽녀의 비혼 사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오늘(6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