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지화자=김선경? ‘부부의 세계’ 이경영 전화 찬스서 힌트 제공

예능 2020. 07.12(일) 19:42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복면가왕’ 배우 김선경이 지화자의 정체로 지목됐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지휘자, 지화자의 1라운드 대결이 그려졌다.

신효범은 지화자의 정체로 “저와 12월에도 작품을 같이 했다. 뮤지컬 배우인 것 같다. 그녀가 아니면 제가 시집을 가겠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후 지인 전화 찬스가 이어졌다. 배우 이경영이 전화를 받은 것. 이경영은 지화자와 인연에 대해 2011년 작품에서 만났다고 설명했다. 최근 작품을 같이 했냐는 질문에 그는 “딸 이혼 시키고 고산시를 떠나 잘 모르겠다”라고 답했다.

시청자들은 지화자의 정체로 배우 김선경을 지목하고 있다. 이경영과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춘 바. 특히 드라마의 배경이 됐던 ‘고산시’를 언급해 추측에 힘을 싣고 있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