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우, 생후 2주 아기 잃은 아빠의 슬픔 “가슴속 불덩어리” [셀럽샷]

스타 2020. 08.04(화) 07:3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최서율 기자] 코미디언 김재우가 아이를 잃은 아빠의 심정을 담담하게 전달했다.

4일 김재우는 자신의 SNS를 통해 “저희와 같은 일을 겪으신 혹은 겪고 계신 분들께”라고 운을 뗀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에는 어느 강가에서 환하게 미소 짓고 있는 김재우, 조유리 부부의 모습이 담겨 있다.

김재우는 “여러분들의 가슴속 뜨거운 불덩어리가 꺼지는 날은 분명 올 거다. 저희 역시 아직이지만 한 발 한 발 용감하게 나아가고 있는 중이다”라고 현재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힘들 때 가장 많이 보게 되는 건 배우자의 얼굴이다. 그 사람을 위해서 부디 많이 웃어라”며 “시간이 지나 저희의 마음도, 여러분의 마음도 괜찮아지는 날이 오면 그땐 우리 서로의 등을 두드려 주면 칭찬해 주자”라고 말했다.

끝으로 그는 “지금까지 아주 잘해 왔다고, 그리고 이미 세상에서 가장 멋진 엄마, 아빠라고”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한편 김재우, 조유리 부부는 지난 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 출연해 결혼 5년 만에 얻은 아들을 태어난 지 2주 만에 떠나 보냐야 했던 아픈 사연을 털어놨다.

[더셀럽 최서율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재우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