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정화 “내가 여자 성룡? ‘오케이 마담’ 잘하고 싶어” (정희)

방송 2020. 08.05(수) 13:2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최서율 기자] 배우 엄정화가 ‘여자 성룡’이라는 별명에 대해 흡족한 반응을 내놨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의 ‘선생님을 모십니다’ 코너에서는 영화 ‘오케이 마담’(감독 이철하) 홍보 차 스페셜 게스트로 엄정화, 박성웅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DJ 김신영은 엄정화에게 “여자 성룡 느낌이 들더라. 약간 재미있기도 하면서 제대로 공격을 하는, 진짜 오랜만에 시원한 액션이 왔다고 생각했다”고 극찬을 늘어놨다.

이에 엄정화는 “너무 기쁘다. 저도 이 시나리오가 저에게 와서 놀랐다. 진짜 잘하고 싶었다”며 열정을 다해 ‘오케이 마담’ 촬영에 임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엄정화, 박성웅이 주연을 맡은 ‘오케이 마담’은 극강의 쫄깃함으로 빠른 완판을 기록하는 꽈배기 맛집 사장 미영(엄정화)이 컴퓨터 수리 전문가 석환(박성웅)의 남다른 외조로 하와이 여행에 당첨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담은 코미디, 액션 장르 영화다. 오는 12일 전국 개봉된다.

[더셀럽 최서율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FM4U ‘정희’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