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SCENE] '위험한 약속' 김나운, 박하나에 사과 "마음 아프게 해서 미안하다"

방송 2020. 08.06(목) 20:2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박수정 기자] '위험한 약속' 김나운이 박하나에게 사과했다.

6일 오후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극본 마주희, 연출 김신일)에서는 차은동(박하나)에게 최준혁(강성민), 최영국(송민형)을 대신해 사죄하는 최명희(김나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명희는 차만종(이대연)의 죽음에 최준혁, 최영국이 연관되어 있다는 사실에 좌절하며 차은동에게 용서를 빌었다.

최명희는 "아버지가 어머니를 대신해서 너한테 끔찍하게 잘했다고 들었다. 그런 아버지를 억울하게 잃었으니 얼마나 슬프겠냐"고 말했다.

이어 "그런 아버지의 죽음에 준혁이랑 나의 오빠가 연관되어 있으니 어떻게 하면 좋냐. 네 얼굴을 어떻게 보고 실겠냐"며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차은동은 "어머님께는 죄송하다. 그런데 용서가 안된다"고 말했다. 최명희는 "지금 봐달라고 하는 말 아니다. 죄를 지었으면 죗값을 치러야한다. 그동안 나까지 마음 아프게 해서 정말 미안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더셀럽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위험한 약속'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