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트롯’ 채연, 김연자 칭찬에 눈물… 수빈·하리수 3라운드 진출

예능 2020. 08.07(금) 22:1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보이스트로’에서 채연이 눈물을 터트렸다.

7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보이스트롯’에서는 ‘트롯캣돌스’ 팀인 수빈, 박기량, 하리수, 채연, 태미 등의 멤버들 모습이 그려졌다.

무대가 끝난 뒤 진성은 하리수에게 “목소리가 살아있고 음정이 안정돼 있다”고 평가했고 김연자는 채연을 꼽았다. 그는 “1라운드에서 어려운 트로트를 가지고 나와서 아쉬웠는데 이번에 쉬운 노래를 가지고 나왔다. 그동안 너무 많이 늘었다”고 말했다.

채연은 김연자의 칭찬을 듣자 눈물을 터트렸다. 이에 김연자는 “많이 연습했구나. 고맙다. 저희에게 답을 해줘서”라고 말했다.

또한 박현빈은 “눈이 튀어나오게 깜짝 놀랄 정도로 잘한 분은 없었다. 다들 비슷하게 잘했다”고 냉정하게 평가했고 김연자는 “눈이 튀어나오게 잘하진 않았지만 수빈 씨가 꺾기를 잘하더라. 박기량 씨는 기량이 올라가서 눈이 튀어나오는 것 같았다”고 연이어 칭찬했다.

빛나는 크라운의 주인공은 수빈이었다. 수빈은 2라운드를 패스해 3라운드에 진출할 수 있게 됐다. 다음 통과자는 하리수 뿐이었다. 태미, 채연, 박기량은 탈락했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MBN '보이스트롯'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