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0일)의 날씨, 태풍 '장미' 북상→제주 태풍주의보…이동 경로는?

문화/사회 2020. 08.10(월) 07: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현재 태풍 '장미'가 서귀포 남쪽 부근 해상까지 올라왔다.

오늘(10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장미'의 영향으로 제주와 남부지방에 많은 비가 집중되겠다.

5호 태풍 '장미'는 제주 서귀포 남쪽 약 300km 부근 해상에서 빠르게 올라오고 있다.

태풍은 오늘 오후면 경남 남해안에 상륙해 밤에는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인다.

제주 해상과 남해상에는 태풍주의보가 발효됐다. 태풍 영향으로 제주와 남부지방, 충청과 강원 남부, 동해상까지 태풍 특보는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내일까지 충청과 남부지방, 제주에는 50에서 150mm, 많은 곳은 250mm가 넘는 곳이 있겠고 수도권과 강원, 울릉도와 독도에는 30에서 80mm, 강원 남부에는 120mm가 넘는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이에 제주나 남부지방에 있는 공항은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어서 운항정보를 미리 확인하는 것이 좋겠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