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소리바다 어워즈] 공원소녀·이달의 소녀·네이처, 신한류 뮤직 핫스타상 수상 “감사해”

가요 2020. 08.13(목) 19:1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그룹 공원소녀, 이달의 소녀, 네이처가 ‘2020 소리바다 어워즈’에서 신한류 뮤직 핫스타상을 받았다.

13일 오후 대한민국 대표 음원 플랫폼 소리바다가 주최하는 ‘2020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2020 SORIBADA BEST K-MUSIC AWARDS, 이하 ’2020 소리바다 어워즈‘)가 개최됐다.

신한류 뮤직 핫스타상은 공원소녀, 이달의 소녀, 네이처가 함께 수상했다. 가장 먼저 공원소녀는 “저희에게 이런 큰 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뮤직 핫스타상받은 만큼 성장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어 팬들에게 “너무 사랑하고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이달의 소녀는 “저희 일단 좋은 상 주셔서 감사드린다. 대표님과 가족분들 항상 챙겨주시는 스태프분들에게 감사드린다는 말씀드리고 싶다. 저희 멤버들 고생했고 저희 하슬언니 다음에 꼭 함께했으면 좋겠다”며 “저희 곧 2주년인데 팬들에게 감사하다”이라고 진심을 전했다.

네이처는 “’어린애‘라는 멋진 곡을 부를 수 있게 해주신 멋진 작곡가분들에게 감사하다. 소속사 대표님들에게 감사하고 저희를 도와주시는 스태프분들 정말 감사하다”며 “그리고 우리 팬들 보고 있죠? 하루 빨리 마주 보면서 서로 웃고 응원하는 날이 왔으면 한다. 지친 일상에 네이처가 힘이 됐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이라고 각오를 다졌다.

수상소감이 끝난 후 공원소녀는 ’공중곡예사‘를, 이달의 소녀는 ’So What’을, 네이처는 ‘어린애’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올해 4회째 맞는 ‘2020 소리바다 어워즈’는 매회 장르를 아우르며 전 세대가 즐길 수 있는 시상식으로 전 세계 케이팝(K-POP)의 위상을 알리며 글로벌 활약을 펼치고 있는 스타들이 대거 참석했다.

‘2020 소리바다 어워즈’는 코로나19 예방과 재확산에 대비해 정부 방역 지침을 철저하게 준비, 진행했다. 공연장 방역 및 소독, 대기 시 거리두기, 입장 시 발열 체크, 자가 문진표 작성, 전 좌석 띄어 앉기,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을 엄격하게 실시했다. 철저한 예방을 위해 공식 인증 업체 더 바이오에서 제공한 마스크와 더프트앤도프트의 손 세정제 등 방역 물품은 곳곳에 비치됐다.

특히 행사가 끝난 후에도 전문 업체를 통한 방역을 실시해 마무리까지 방역에 힘쓸 예정이다.

‘2020 소리바다 어워즈’의 온라인 생중계는 틱톡(TikTok) 앱과 LG U+아이돌Live 앱(모바일‧IPTV)에서 진행됐다.

한편 이날 ‘2020 소리바다 어워즈’에 오르는 가수들은 마마무, 레드벨벳, 여자친구, 오마이걸, 트와이스, 아스트로, 우주소녀, NCT 드림, 빅톤, 더보이즈, 스트레이 키즈, (여자)아이들, 네이처, 이달의 소녀, 공원소녀, 아이즈원, 원어스, ITZY, 투모로우바이투게더, AB6IX, MCND, 다크비, TOO, 크래비티, 강다니엘, 김재환, 하성운, 김우석, 알렉사, 둘째이모 김다비, 김수찬, 가호 등이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