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위클리] 바다 임신→방탄소년단 빌보드 1위→황정음 결혼 4년만에 파경

방송 2020. 09.04(금) 10:4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이번 주도 연예계는 크고 작은 각종 사건 사고들이 발생했다. 한 주간 화두에 올랐던 뜨거운 이슈들은 어떤 게 있을까. 지난 한 주간(8월28일~9월 3일) 대중의 이목을 끌었던 다양한 소식들을 되짚어봤다.

◆ 박보검, 해군 문화 홍보병 '비공개 입대'

배우 박보검이 비공개 입소했다.

박보검은 지난 8월 31일 경남 진해 해군 교육사령부에 입소해 해군 문화 홍보병으로 군 복무를 이어간다.

코로나19 재확산 여파로 비공개 입소했으며 이와 관련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측은 "간단한 인사도 드리지 못한 채 입대를 하게 돼 죄송한 마음이지만, 지금은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와 모두의 건강을 배려해야 하는 시기라 여겨져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전했다.

◆ 강소라, 8살 연상 한의사와 결혼

배우 강소라가 결혼했다.

강소라는 지난 8월 29일 8살 연상 한의사와 백년가약을 맺었다. 코로나19 재확산 여파로 직계 가족만 함께하는 간소한 자리로 예식을 대체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강소라는 팬카페를 통해 자필 편지로 "앞으로 인생을 함께하고 싶은 좋은 사람을 만나 이렇게 글로 좋은 소식을 전하게 됐다"고 전했다.

또 혼전 임신설에 대해 소속사 측은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바다, 결혼 3년 만에 임신 "태교 전념 중, 9월 출산 예정"

그룹 S.E.S 출신 가수 바다가 결혼 3년 만에 임신소식을 전했다.

바다는 지난 8월 31일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제가 바다 2세를 가졌다"며 "태교하고 있으니 기도 많이 부탁드린다”라고 직접 임신 소식을 전했다.

이어 “아가는 저처럼 튼튼하게 무럭무럭 잘 자라고 있다. 아마도 9월경에 세상에 나올 예정이다"라며 "2세를 낳고 더욱 열심히 성실하게 활동할 예정이나 여러분들의 사랑과 응원 계속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바다는 지난 2017년 3월 9살 연하 남편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 방탄소년단, 韓 최초 '빌보드 핫100' 1위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빌보드 ‘핫 100’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1일(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이 지난 21일 발표한 디지털 싱글 ‘Dynamite’는 ‘핫 100’ 차트에 신규 진입하면서 1위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3월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 타이틀곡 ‘ON’으로 달성했던 한국 그룹 최고 순위(4위)를 자체 경신한 것이자, 한국 가수 최초 기록이다.

뿐만 아니라 영국 기네스 월드 레코드(Guinness World Records)는 지난 1일(이하 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Dynamite’로 유튜브 조회 기록들을 또 깨트렸다”고 공식 발표했다.

◆ 황정음, 결혼 4년 만에 파경…소속사 "이혼 사유 밝힐 수 없어"

배우 황정음이 결혼 4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황정은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3일 "황정음이 이혼조정 신청서를 제출했다"며 "원만하게 이혼 협의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혼 사유 등 세부 사항은 개인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는 점 양해부탁드린다"고 말을 아꼈다.

앞서 황정음은 지난 2015년 12월 지인의 소개로 만난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공개 열애를 시작, 2개월 만인 이듬해 2월 결혼했다.

이후 2017년 8월 아들을 출산, 2018년 SBS 드라마 '훈남정음'으로 복귀해 JTBC '쌍갑포차' KBS2 '그놈이 그놈이다'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 윤종신, 3일 모친상 "코로나19로 조문 어려워"

가수 윤종신이 모친상을 당했다.

윤종신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랑하는 저의 어머니께서 9월 3일 밤 10시 27분에 향년 85세의 연세로 소천하였다"며 모친 부고 소식을 전했다.

이어 "요즘 코로나19(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COVID-19)로 인해 조문하시기 어렵다. 우리 모두의 건강을 위해 부디 계신 곳에서 마음으로 어머니 명복을 빌어주시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윤종신은 지난해 11월 '이방인 프로젝트'를 위해 모든 방송에서 하차 후 출국했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더셀럽DB,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