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셀럽CUT]"우먼 파워" 신민아X이유영, '디바'로 만난 두 배우

포토 2020. 09.18(금) 14: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혜진 기자] 신민아와 이유영이 뭉쳤다. 다이빙을 소재로 최고를 향한 욕망과 광기를 그러낸 영화 ‘디바’로 만나게 된 것. '디바'는 다이빙계의 퀸 이영이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한 후, 잠재되었던 욕망과 광기가 깨어나며 일어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극 중 신민아가 맡은 이영은 다이빙계 ‘디바’이자 그 누구도 실력을 의심하지 않는 전 세계적인 스포츠 스타. 그는 어릴 적부터 함께 훈련받아 온 절친 수진이 실력 부진으로 은퇴를 종용받자, 함께 싱크로나이즈드 다이빙 출전을 결심한다. 이유영이 연기한 수진은 오르지 않는 성적보다 끔찍한 이영의 위로에 괴로우면서도, 그가 내민 손을 잡을 수밖에 없는 불운의 다이빙 선수다. 이처럼 두 사람은 서로의 욕망과 광기를 증폭시키며 비극으로 나아가는 두 ‘디바’를 연기했지만, 실제로는 현장에서 ‘찐친 케미’를 마음껏 발산했다는 후문이다. 두 사람이 출연한 ‘디바’는 오는 23일 개봉 예정.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포토

[더셀럽 김혜진 기자 news@fashionmk.co.kr]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