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람스를 좋아하세요’ 김민재 “박은빈 신경 쓰여, 조금만 기다려달라”

방송 2020. 09.22(화) 22:22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배우 김민재가 박은빈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극본 류보리, 연출 조영민)에서는 채송아(박은빈)에게 마음을 전하는 박준영(김민재)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준영은 이정경(박지현)의 교수 임용 마스터 클래스를 마치고 나온 채송아와 마주했다.

앞서 자신에게 고백한 채송아에게 박준영은 “나도 송아씨 말 한마디 한 마디, 행동 하나 하나가 신경 쓰인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너무 오래 기다리지 않게 하겠다. 그러니까 아주 조금만 더 기다려달라”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채송아는 “그러겠다”라고 답했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