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교사 안은영’ 정유미 “이경미 감독, 섬세한 디렉션…아쉽지만 뿌듯”

방송 2020. 09.24(목) 11:23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보건교사 안은영’에서 정유미가 이경미 감독과 함께한 소감을 밝혔다.

24일 오전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보건교사 안은영’의 제작발표회는 코로나19 확산 및 감염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정유미, 남주혁, 이경미 감독, 정세랑 작가가 참석했다.

‘보건교사 안은영’은 평범한 이름과 달리 남들 눈에 보이지 않는 ‘젤리'를 볼 수 있는 특별한 능력을 가진 보건교사 안은영이 새로 부임한 고등학교에서 심상치 않은 미스터리를 발견하고, 한문교사 홍인표와 함께 이를 해결해가는 명랑 판타지 시리즈다.

정유미는 “이경미 감독님이 현장에서 촬영을 할 때 디렉션을 주실 때 섬세했다. 감독님이 주셨던 디렉션의 모든 것들을 따라가고 싶었다. 그대로 다 해내보이고 싶었다”고 열의를 드러냈다.

그러면서 “개인적으론 아쉽긴 해도 감독님 덕분에 할 수 있어서 뿌듯했다”고 말했다.

‘보건교사 안은영’은 오는 25일 공개된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넷플릭스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