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교사 안은영’ 남주혁 “정유미와 호흡 정말 좋아…따라가니 좋은 시너지 발휘”

방송 2020. 09.24(목) 11:4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보건교사 안은영’에서 남주혁이 정유미와 함께한 소감을 전했다.

24일 오전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보건교사 안은영’의 제작발표회는 코로나19 확산 및 감염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정유미, 남주혁, 이경미 감독, 정세랑 작가가 참석했다.

‘보건교사 안은영’은 평범한 이름과 달리 남들 눈에 보이지 않는 ‘젤리'를 볼 수 있는 특별한 능력을 가진 보건교사 안은영이 새로 부임한 고등학교에서 심상치 않은 미스터리를 발견하고, 한문교사 홍인표와 함께 이를 해결해가는 명랑 판타지 시리즈다.

남주혁은 정유미와 함께한 소감에 “호흡이 너무 좋았고 촬영이 아닌 잠깐의 대기 시간이 있을 때도 정말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촬영에 들어가도 편안한 마음이 컸었고 호흡이 정말 좋았다. 안은영과 홍인표 사이의 케미가 잘 살지 않았나하는 개인적으로 생각을 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유미는 남주혁에 대해 “빨리 연기를 할 수 있게 되리라 생각을 못했다. 재밌는 이야기로 만나게 됐는데 같이 연기하면서 배운 것은 주혁 씨가 순발력이 뛰어나다. 그런 리액션을 받을 때마다 제가 생각하고 있지 못한 것을 보고 느꼈고 화면에 담긴 것 같다”고 했다.

남주혁은 “저는 오히려 제가 시너지를 많이 받았다고 생각했다. 저는 따라가기만 했을 뿐이고 따라가니 좋은 시너지가 나와서 엎혀갔다”고 공을 돌렸다.

‘보건교사 안은영’은 오는 25일 공개된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넷플릭스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