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세영, 신곡 활동 신호탄 “연말까지 다양한 랜선 프로젝트 참여”

가요 2020. 10.20(화) 11:0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가수 민세영이 신곡 ‘라이크 어 보스(Like a Boss)’로 가을 컴백 활동에 나선다.

민세영은 20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라이크 어 보스’를 공개한다.

‘라이크 어 보스’는 유행에 민감한 요즘 시대에 비슷하고 똑같은 색깔보다는 개성 있고 톡톡 튀며 남들과 차별되는 모습을 강조하는 내용과 스타일을 내세웠다. 주눅 들지 않고 자신 있고 당당한 여성의 속마음을 직설적인 가사로 표현했다.

‘지겨워 내가 뭐 쟤가 어쩌고 저쩌고 할 일이 없나봐 호들갑 떨지마 전혀 관심없어 …… 이게 바로 내색깔인데 나는 나 어쩔 건데 남들과 비슷한 건 내가 아니야 끌리는 대로’ 이어지는 노랫말의 면면에 당당함이 느껴진다.

뭄바톤 비트의 댄스곡으로 중독성 강한 후렴과 남미 느낌의 댄스 브레이크가 어우러진 이 곡은 히트 작곡가 피터팬과 이준환, KEEPINTOUCH의 작업을 통해 이루어졌다.

2017년 싱글 ‘I AM’을 발표하며 가요계 데뷔한 민세영은 OST 가창 활동과 다양한 장르의 곡을 소화할 수 있는 뛰어난 곡 해석력으로 가요 관계자들의 관심을 모은 가운데 댄스 신곡 ‘라이크 어 보스’의 활동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소속사 MSY엔터테인먼트 측은 “민세영은 신곡 발표를 준비하면서 사진 작업, 뮤직비디오 기획에도 참여해 남다른 재능을 보여줬다”라며 “연말까지 다양한 랜선 프로젝트에 참여해 음악적 역량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SY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