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생활’ 서현, 송선미에 돌직구 “엄마 성격 때문에 한 집서 못 살아”

방송 2020. 10.29(목) 22:4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사생활’에서 서현이 송선미에게 돌직구를 던졌다.

29일 오후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사생활’에서 차주은(서현)은 엄마 김미숙(송선미)을 찾아가 수표 여러 장을 건넸다.

김미숙은 비웃으며 “보험금 덕택에 겨우 흥행 성공했네”라고 비꼬았고 차주은은 불쾌해하며 “사위다. 예의 좀 갖춰라”고 지적했다. 그러나 김미숙은 “사위도 아들이라더니 이렇게 효도를 하네”라고 다시 비꼬았다.

화가 난 차주은은 “우리 가족 왜 이렇게 됐을까. 아빠 때문에? 아니다. 엄마 때문”이라며 “고마워할 줄 모르고 뭐든지 삐딱하게 받아들이는 재수 없는 성격 때문, 지랄 같은 성격 때문에 아빠 저렇게 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우리 가족 다시는 한 집에서 못산다. 엄마 성격 때문에”라고 덧붙이고 자리를 나섰다. 김미숙은 쉬지 않고 쏟아내는 차주은에게 한 마디 반복하지 못했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JTBC '사생활'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