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후조리원' 엄지원, 윤박에 "딱풀이한테 제일 위험한 건 나일지도 몰라"

방송 2020. 11.24(화) 21:0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윤박이 엄지원을 위로했다.

24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산후조리원'에서는 육아 때문에 힘들어하는 오현진(엄지원)을 위로하는 김도윤(윤박)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오현진은 김도윤에 "나 진짜 엉망이지 딱풀이한테 제일 위험한 건 나일지도 몰라"고 자책했다.

그러면서 "매일 도망갈 궁리만 찾고 불평불만만 하고 더 무서운 건 이제 무를 수도 없다는 거야. 나 이제 어떡해"라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이에 김도윤은 "당신이 완벽하게 준비된 엄마는 아닐지 모르지만 딱풀이한텐 누구보다 좋은 엄마야"라고 격려했다.

힘들어하는 오현진에 김도윤은 "힘든 입덧하면서 회사까지 나가면서 견뎌냈지 힘들단 소리 한번 안 했고 한참 어린 엄마들 사이에서 체력, 정보 딸리면서 잘하려고 했고 도망가지 않고 잘 버텼잖아. 딱풀이 기다리겠다. 이제 가자"고 말했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산후조리원'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