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더 클래식 앨범’, 팬 위한 특별 선물…15명 추첨 후 고급액자 증정

가요 2020. 11.25(수) 08:38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가수 김호중이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

지난 24일 오후 3시부터 음반사이트들을 통해 김호중의 ‘더 클래식 앨범(THE CLASSIC ALBUM)’의 예약판매가 시작됐다.

대중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김호중의 클래식 미니앨범은 두 종류로 구성되며 ‘네순도르마’와 ‘남몰래 흘리는 눈물’ ‘별은 빛나건만’ ‘위대한 사랑’과 ‘나를 잊지 말아요’ ‘오 솔레미오’ 그리고 스페셜 트랙인 ‘풍경’, 뮤지컬 넘버 ‘지금 이 순간’ 등 다양한 곡이 담겨 김호중만의 고품격 감성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다.

귀를 호강시키는 김호중표 매력 외에도 이번 앨범에는 다채로운 이벤트도 진행된다. 모든 초도 구매자에겐 특별 제작된 포스터가 제공되며 공동구매한 이들 중 15인을 추첨해 고급액자를 증정한다.

“꿈만 같고 신기하다”라며 클래식 미니앨범에 대한 애정을 보인 김호중의 이번 앨범은 오는 12월 11일 발매되며 정오에는 음원으로 공개된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워너뮤직코리아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